music, music, music.


배가 꾸룩 꾸룩 아팠던 하루 내내.

저녁은 금식하기로 했다.

살도 쪘는데, 이렇게 배 아프고 장염 기가 있을때 금식하지 언제 하겠냐...

그리고 전기 장판을 틀고 일찍 (지금 시각 저녁 아홉시) 침대로 들어간다.

주말에 아이튠스 카드를 새로 사서 책을 구입한 후 남은 거의 25불 갑자기 아이튠스 부자 된 기분이다

그 기분으로 음악 쇼핑 중.

오랜만에 한국 사람들 음악, 브로콜리너마저, 가을방학, 옥상달빛, 로지피피 등

찾고 있다.

가슴 속 깊이 들어와 위로 해줄, 아니면 울게 해 줄, 그런 소리를 찾는다.


신고
trackback comment
prev 1 2 3 4 ··· 1451 next


티스토리 툴바